프라임에셋, 코로나19 피해 농가 살리기 운동 동참
상태바
프라임에셋, 코로나19 피해 농가 살리기 운동 동참
  • 최은빈 기자
  • 승인 2020.03.20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감자 600상자 구입, 피해 농가 지원


프라임에셋이 코로나19로 피해입은 강원도 감자 재배 농가를 돕기 위해 ‘강원도 감자 팔아주기 운동’에 동참했다.

프라임에셋은 19일 홍천구 내면 소재의 농가에서 감자 600상자를 구입해 자사 영업 관계자들에게 전달했다.

현재 영동 지역 감자 재배 농가는 코로나19 여파로 감자소비 부진, 외부지역 출하 제한, 가격 하락 등의 어려움을 겪고 있다.

프라임에셋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에 놓인 지역농가를 돕고, 마찬가지로 대면영업 한계 등 어려움을 겪고있는 내부 가족을 위해 감사와 응원원의 마음을 담아 감자팔아주기 운동에 동참하게 됐다"고 전했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