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보험상품', 20·30대 넘어 장년층도 관심 높아
상태바
'온라인 보험상품', 20·30대 넘어 장년층도 관심 높아
  • 강성용 기자
  • 승인 2020.03.23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여파, 비대면 온라인 채널이 보험가입의 대안으로 부상
보험가입 편의성, 보험료 절약 등 온라인 보험상품 장점 많아
SNS 등을 통해 보험상품을 안내중인 FP
SNS 등을 통해 보험상품을 안내중인 FP

 

코로나19로 인해 보험가입이 어려워지면서 온라인 채널을 통한 보험가입이 주목받고 있다..

23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인터넷, 모바일 등을 통해 간편하게 가입 가능한 온라인 보험 가입이, 최근 2~30대 뿐만 아니라 중·장년층의 관심도도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 보험가입은 사업비 절감으로 이어져, 상대적으로 저렴한 보험료로 보험서비스를 누릴 수 있다.

고객만족도의 지표인 계약유지율을 보면, 온라인 채널의 만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2017년 기준, 온라인 채널 계약유지율은 13회차가 90%, 25회차는 85% 이상으로 높은 편으로 나타났다.

이와 같은 장점으로 온라인 채널의 초회 보험료는 2015년 76억원에서 2019년 174억원(추정)으로 4년만에 130.5% 증가하는 등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기존에는 유방암, 위암 등 특정 질병 및 급부만을 보장하는 간단상품(미니보험)이 주종을 이루었으나, 최근에는 저축성과 보장성 보험에 걸쳐 다양한 테마를 적용한 새로운 상품이 대거 출시되는 등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이 크게 넓어지고 있다.

온라인 보험상품은 간편하게 보험가입이 이뤄지는 장점도 있지만 주의사항도 존재한다.

자필서명을 대신해 공인인증서를 통한 본인인증 절차가 요구되며, 고객 스스로 적합한 상품을 선별해야 하기 때문에 보험에 대한 기본적인 이해는 필수다.

보험설계사의 도움이 없기 때문에 약관 및 상품설명서를 확인하고 상품별 보장내용과 본인에게 필요한 보장을 비교 분석해야 하는 숙제도 있다.

또한 온라인 상품의 특성상 최대한 저렴하게 상품이 구성되는 만큼, 중도 해지시 해지환급금이 없거나 적은 소멸성 보험이 대부분인 점도 확인해야 한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