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보협, 어린이날 맞아 취약계층 어린이에게 4000권 책 지원
상태바
손보협, 어린이날 맞아 취약계층 어린이에게 4000권 책 지원
  • 최지호 기자
  • 승인 2020.05.04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내 취약계층 어린이 828명 대상 ‘나만의 책’ 전달식 가져

 

손해보험협회(회장 김용덕)는 코로나19 확산으로 개학 연기 및 사회복지시설 등의 휴관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아이들을 지원하기 위해, 4일 금융권 공동 새희망힐링펀드와 함께 5천만원 상당의 ‘나만의 책’을 후원했다.

이 날 행사에서는 아동권리보장원(드림스타트)을 통해 지역사회 내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아동 828명을 추천받아 진행하였으며 특히, 어린이날을 맞이하여 아이들에게 특별한 선물이 될 수 있도록 장래희망, 관심분야 등 아동별 특성 분석을 통한 ‘나만의 책’을 선정했다.

손해보험협회 김용덕 회장은, “취약계층 아이들에게 의미 있는 책 선물이 되어 코로나19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을 아이들이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받을 수 있기를 기대”하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어려움을 지속 발굴하여 이웃들에게 따뜻한 온정을 전할 수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