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맵, "설계사 없어도 돼요"...보험 설계 직접 한다
상태바
보맵, "설계사 없어도 돼요"...보험 설계 직접 한다
  • 강성용 기자
  • 승인 2020.05.14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보맵 보장분석 서비스 시작, 고객 스스로 보험설계 가능
문답형 설문을 통해 수준 높은 분석 리포트 제공
단순 보험료 비교 아닌 개인에 맞춘 위험보장 제안

보맵㈜(대표 류준우)이 고객이 필요한 보험을 직접 선택해 설계할 수 있도록 개인 맞춤형 보험 보장분석 서비스를 14일 시작한다.

보맵 보장분석 서비스는 회원가입 후 앱 내에서 개인 성별, 소득수준, 건강상태 등 문답형 설문을 통해 받을 수 있다. 신용정보원 정보를 연동한 회원은 기존에 가입한 보험을 고려해 보다 상세한 보험 점검이 가능하다.

단순한 보험료 비교가 아닌 나이와 성별에 따른 △예상 질병 △예상 의료비 내역 △필요 보장과 한도 △가입시기 등 실손, 암, 뇌, 심장, 사망의 위험보장에 초점을 맞춰 공공데이터와 개인데이터를 종합해 분석 정확도를 높인 리포트를 제공한다.

실제로 질병에 걸렸을 때 발생하는 진료비 외에도 생계비, 요양비용 등의 종합 보장을 직관적인 그래프와 이미지를 활용해 이해하기 쉽게 보여주고, 발병률에 따라 보험가입의 적절한 시기도 알려준다.

이에 고객은 본인에게 필요한 보험을 직접 설계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본인의 정보를 활용해 개인의 건강과 자산을 동시에 관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보맵 류준우 대표는 “내 보험을 내가 선택할 수 있는 권리를 고객에게 돌려주는데 중점을 두고 보장분석 서비스를 기획했다.”며 “보험 설계부터 가입, 확인, 관리까지 보험의 모든 과정을 완전한 비대면으로 구축해 나가는 게 목표다”고 말했다.

한편, 보맵은 하반기에 보장분석 서비스를 토대로 개인 맞춤형 보험상품을 개발해 선보일 계획이다. 미리 알람을 등록해 두면 상품 출시 시점에 안내받을 수 있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