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츠화재, 저소득 가구 중증질환자 위한 치료비 후원
상태바
메리츠화재, 저소득 가구 중증질환자 위한 치료비 후원
  • 최은빈 기자
  • 승인 2020.06.30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한국심장재단, 한국소아암재단에 1억원씩 기부
08년부터 매년 임직원 급여의 일부를 회사가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적립해 별도 기부
수술비 후원을 받은 환아의 부모님들이  보내 온 감사편지
수술비 후원을 받은 환아 부모님들이 보내 온 감사편지

메리츠화재(대표이사 김용범)가 30일(화) 가정형편이 어려운 중증질환자의 치료비 지원을 위해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한국심장재단, 한국소아암재단에 각 1억원씩 기부했다.

이번 기부는 저소득 중증질환자 수술비 지원 사업에 대한 후원의 일환이며 메리츠화재는 2008년부터 저소득 가구 환자의 치료비와 수술비 지원을 위해 임직원 급여 기부금을 회사가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적립해 매년 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과 한국심장재단에 기부하고 있다. 이와 함께 2018년부터는 좀 더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상기 두 기관과 한국소아암재단에 매년 1억원씩 추가 기부하고 있다.

이를 통해 작년까지 총 260명이 넘는 환자에게 수술비를 지원했으며, 이번 기부를 통해 추가적으로 56명이 지원을 받을 예정이다.

메리츠화재 관계자는 “저소득 중증질환자 수술비 지원을 위해 올 연말에도 임직원 급여 적립금 및 회사 기부금을 후원할 예정”이며 “이와는 별도로 2012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메리츠 걱정해결사업’을 더욱 확대해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