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건강나이 보험료 적용 특약 배타적 사용권 획득
상태바
신한생명, 건강나이 보험료 적용 특약 배타적 사용권 획득
  • 최지호 기자
  • 승인 2020.07.20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 헬스케어 트렌드를 반영한 특약으로 건강나이 측정 후 보험료 적용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등록된 검진 결과를 스크래핑 기술 활용해 산출

신한생명(대표 성대규)은 생보업계 최초로 출시한 ‘건강나이 보험료 적용 특약’에 대해 3개월의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고 20일 밝혔다.

‘건강나이 보험료 적용 특약’은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등록된 건강검진 결과를 바탕으로 건강나이를 산출하여 보험료에 적용하는 것이 주요 특징이다. 또, 질병담보가 아닌 생명보험사의 대표 상품인 종신보험의 사망보장에 업계 최초로 적용하여 독창성을 인정받았다.

현재 이 특약이 부가된 상품은 진심을품은종신보험(무배당, 해지환급금 일부지급형)으로 건강상태에 따라 보험료 부담을 줄일 수 있어 영업 현장의 지속적인 관심을 얻고 있다.

건강나이는 실제 연령보다 낮은 경우에만 신청이 가능하며 가입 후 10년 이내 3회까지 건강나이 보험료 적용이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건강나이 조회는 신한생명 스마트창구 앱(App)에서 이용이 가능하며 출시 이후 고객들의  조회 건수가 1만건 이상을 기록하고 있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건강나이 보험료 적용 특약은 언택트(Untact) 시대에 맞춰 비대면으로 참여할 수 있는 건강증진형 상품을 제공하기 위해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직접 참여하고 주도할 수 있는 헬스케어 서비스 및 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고 전했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