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보험계약대출 스마트 출금 서비스 오픈
상태바
교보생명 보험계약대출 스마트 출금 서비스 오픈
  • 최지호 기자
  • 승인 2020.10.06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쿠콘 API, 교보생명 스마트 출금 서비스에 활용
실물 카드 없이 ATM 현금 출금 가능…보험 업계 최초

데이터 전문 기업 쿠콘(대표 김종현)은 교보생명(회장 신창재)이 쿠콘의 ‘COATM(ATM 입출금 API)’을 활용한 ‘보험계약대출 스마트 출금 서비스’를 선보였다고 6일 밝혔다.

9월 8일 오픈한 교보생명의 보험계약대출 스마트 출금 서비스는 보험계약대출 이용자가 실물 카드나 통장 없이 현금자동입출금기(ATM)에서 출금할 수 있게 지원하는 서비스다.

보험계약대출은 이용자가 이미 납부한 보험금을 담보로 해약 환급금 범위 안에서 받을 수 있는 대출이다. 이용자는 ‘교보생명 모바일창구’ 앱이나 ARS를 통해 서비스를 신청한 뒤 가까운 편의점이나 지하철 ATM 기기에서 간단한 인증을 거쳐 대출금을 현금으로 인출할 수 있다.

이 서비스를 통해 카드를 소지하지 않은 이용자도 간편한 OTP 인증만으로 어디서나 쉽게 현금을 수령할 수 있어 고객 편의성과 접근성이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보험 업계 최초로 오픈한 교보생명의 이번 서비스에는 쿠콘의 COATM API가 활용됐다. 간편한 ATM 입출금 서비스를 구현하는 COATM은 스마트폰으로 ATM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지원하는 ATM 입출금 API, 출금 한도 및 출금 수수료, 이용 방법 등을 제공하는 이용 안내 API, ATM 위치 정보를 제공하는 위치 찾기 API로 구성돼 있다.

또 COATM은 증권, 캐피탈, 상품권, 간편결제 등 다양한 업종에 서비스를 적용해 이를 계좌 출금, 포인트 출금, 상품권 환불 등에 활용할 수 있다. 현재 전국 3만여개 편의점 및 지하철 ATM에서 COATM 서비스를 지원한다.

쿠콘 김종현 대표는 “쿠콘 API가 활용된 교보생명의 스마트 출금 서비스로 이용자의 금융 접근성이 높아질 것”이라며 “쿠콘은 보험 업계 최초로 COATM이 활용된 이번 사례처럼 다양한 분야에서 쿠콘 API를 활용한 혁신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쿠콘은 비즈니스에 필요한 500여개 기관, 해외 2000여개 기관의 데이터를 수집·제공하는 데이터 전문 기업이다.

금융, 공공, 의료, 유통, 물류, 통신 등 다양한 데이터를 200여종의 API로 제공하고 있으며 이는 국내 최대 데이터 API 플랫폼 ‘쿠콘닷넷’에서 접할 수 있다. 20여년간 데이터 수집과 연결에 집중해 온 쿠콘은 다양한 데이터를 제공할 수 있는 기술과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