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뉴하이카운전자상해보험'출시
상태바
현대해상, '뉴하이카운전자상해보험'출시
  • 최지호 기자
  • 승인 2020.11.16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전자보험 핵심보장 강화
퍼스널모빌리티 사고까지 보장

현대해상(대표이사 조용일∙이성재)은 운전자보험의 가장 기본 담보인 자동차사고로 인한 상해치료보장을 강화한 ‘뉴하이카운전자상해보험’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뉴하이카운전자상해보험’은 업계 최초로 진단 주수 별로 보장을 차등화한 자동차사고상해진단 특약을 신설해, 자동차사고로 발생한 상해 정도가 심해 진단 받은 주수가 높을 수록 더 많은 보험금을 지급한다.

또한, 함께 탑승한 가족의 상해를 보장하는 가족동승 자동차사고 담보의 인원을 최대7명까지로 확대하였으며, 중과실사고 피해보장, 골절재활치료, 외상 후 스트레스장애 등의 담보도 신설해 상해치료보장을 더욱 강화했다.

더불어‘내생애첫자동차보험 가입자 우대제도’를 신설하여 ‘뉴하이카운전자상해보험’을 가입한 고객이 생애 첫 자동차보험을 현대해상에 가입할 경우 보험료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그 외에도, 전동킥보드, 전동휠 등 퍼스널모빌리티 운전자의 운전중 상해위험을 보장하는 특화 담보 6종도 신설했다.

이 상품은 만18세부터 최대 80세까지 가입 가능하고, 보험기간은 3/5/7/10/15/20년만기 또는 70/80/90세만기형 중 고객들의 필요에 맞춰 가입할 수 있다.

현대해상 윤경원 장기상품1파트장은 “뉴하이카운전자상해보험은 운전자들이 필요로 하는 가장 기본이 되는 보장 영역을 강화한 상품으로, 이 상품을 통해 고객들이 더 많은 보장 혜택을 누릴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