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해보험, 금융인증서 인증 서비스 오픈
상태바
DB손해보험, 금융인증서 인증 서비스 오픈
  • 최지호 기자
  • 승인 2021.02.10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B손해보험(대표 김정남)이 지난 9일 금융인증서 인증을 통해 로그인을 할 수 있도록 본인인증 수단을 확대하였다.

지금까지는 로그인을 위하여 공동인증서의 복잡한 비밀번호를 입력하거나 휴대폰인증을 위해서 이름과 휴대전화번호를 반복적으로 입력하는 등의 번거로움이 있었으나, 이번 서비스를 통해 6자리의 숫자(PIN, Personal Identification Number) 입력만으로 간편하게 로그인을 할 수 있게 되었다.

기존 공동인증서의 경우 인증서를 고객 PC 또는 스마트폰에 저장해야만 사용할 수 있어 보관이 불편하고 해킹툴을 통한 유출 위험에 노출되었으며, 별도 프로그램을 설치하거나 1년마다 갱신해야 하는 등 불편함이 있었다.

금융인증서는 금융결제원에서 제공하는 인증 서비스로, 클라우드 인증서 저장으로 별도 보관이 불필요하며 보안이 강화되었다는 점이 눈에 띈다. 별도 프로그램 설치 없이 사용 가능하며, 인증서 갱신기간이 3년으로 확대되는 등 DB손해보험 홈페이지 및 모바일의 사용 편의를 개선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금융인증서를 통해 DB손해보험 모바일웹 로그인이 가능하여 모바일앱을 설치하지 않은 고객에게도 보험계약조회를 제공한다.

DB손해보험은 이번 서비스 도입을 시작으로 고객정보변경, 장기보험료납입, 보험계약대출신청 등 전자서명까지 금융인증서 사용영역을 확대하여,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DB손해보험 홈페이지 및 모바일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금융인증서는 지점 방문 없이 15개의 은행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에서 본인확인 과정을 통해서 발급 가능하며, DB손해보험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에서 최초 1회 등록 과정을 거치면 사용할 수 있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