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연수원, 가상자산사업자 자금세탁방지교육 추가 개설
상태바
보험연수원, 가상자산사업자 자금세탁방지교육 추가 개설
  • 최지호 기자  news@insjournal.co.kr
  • 승인 2021.05.03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상자산과 사례연구'과목 추가
보험연수원
보험연수원

보험연수원(원장 민병두)과 한국블록체인협회(회장 오갑수)는 지난 4월에 이어, 가상자산 거래 특화 자금세탁방지 교육인 ’가상자산 AMLㆍCFT 실무과정‘을 공동으로 개설했다고 3일 밝혔다.

오는 25일 실시되는 이번 과정은, 4월 교육에 참여한 교육생(약 90명)의 높은 호응과 업계의 요청에 따라 추가로 마련됐다.

이번 과정은 특정금융정보법 개정에 따른 가상자산사업자의 자금세탁방지 의무 이행에 필요한 실무적인 내용뿐만 아니라, 최근 정부 차원에서 가상자산을 이용한 불법행위를 집중 단속하는 상황을 반영, ’가상자산과 사례 연구‘ 과목을 추가해 보다 심도 있고 체계적인 교육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교육대상 범위를 가상자산사업자 소속 자금세탁방지업무 실무자뿐만 아니라 가상자산사업자 CEO까지로 확대할 예정이다.

교육은 대면교육과 실시간 Zoom 강의를 병행하며, 특히 대면교육은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해 방역수칙과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조치 기준을 철저히 준수하여 실시된다.

연수원 측은 “이번 과정을 통해 가상자산사업자의 업무역량을 제고하는 것은 물론, 가상자산 거래의 투명성을 높여 소비자보호 강화에도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보험연수원과 한국블록체인협회는 가상자산시장과 관련 산업이 경쟁력을 갖추며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교육을 포함한 지원 노력을 지속해 나갈 방침이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