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피해 위기가정을 위한 기부캠페인
상태바
범죄피해 위기가정을 위한 기부캠페인
  • 이하빈 기자
  • 승인 2019.09.04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족사랑 착한종신보험 신계약 매출 1%적립.. 범죄피해가정 지원

태광그룹 금융계열사인 흥국생명은 지난 3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지방경찰청과 간담회를 갖고 범죄 피해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을 지원하는 기부 캠페인을 진행했다.

흥국생명 조병익 대표(좌측부터), 서울지방경찰청 이용표 청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 송강호 서울후원회장

 

이번 기부캠페인을 통해 흥국생명은 현재 주력으로 판매하고 있는 상품인 (무)흥국생명 가족사랑 착한종신보험 신계약 매출의 1%를 적립해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기부한다.

적립된 기부금은 강력범죄로 인해 피해를 입고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울시내 피해 가정에게 전달된다.

적립된 기부금에 따라 한 가정 당 100만원에서 최대 500만원의 기부금이 전달될 예정이다. 이날 간담회에는 조병익 흥국생명 대표, 이제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회장, 이용표 서울지방경찰청장이 참여한 가운데 서울지방경찰청에서 진행됐다.

이 자리에 참석한 조병익 대표는 “흥국생명의 주력상품인 가족사랑 착한종신보험의 상품명처럼 착한 기부도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상품 판매가 더욱 활성화되어 서울시내 범죄피해가정에게 좀 더 많은 기부금이 전달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무)흥국생명 가족사랑 착한종신보험은 지난 6월 출시된 실속형 종신보험으로 가장의 책임이 중요하게 느껴지는 60세 이전의 사망보험금을 강화하고 이후의 사망보험금은 체감시킴으로써 보험료를 대폭 낮춘 가성비가 높은 종신보험이다.

출시 이후 두 달 만에 9,921건(7월 말 기준)을 판매하는 등 지속적으로 꾸준한 판매량을 이어가고 있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