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초 인터넷 전업 생보사 교보라이프플래닛, TOSS와 ‘토스정기보험’ 출시
상태바
최초 인터넷 전업 생보사 교보라이프플래닛, TOSS와 ‘토스정기보험’ 출시
  • 박상우 기자
  • 승인 2019.09.09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싼 종신보험료를 매월 내는 것보다 훨씬 현명한 재테크 방법

국내 최초 인터넷 전업 생명보험사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보험(이하 ‘교보라이프플래닛’)은 모바일 금융 플랫폼 토스(TOSS)와 함께 지난 5일 '토스(무)라이프플래닛e정기보험Ⅱ'(이하 ‘토스정기보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토스정기보험’은 교보라이프플래닛 상품 중 ‘(무)라이프플래닛e정기보험Ⅱ’을 더 많은 소비자가 경험할 수 있도록 토스와 판매 제휴하여 출시한 상품이다.

이 상품은 비싼 종신보험 대신 합리적인 금액으로 사망 보장을 받을 수 있는 보험 상품이 필요한 고객에게 안성맞춤이다.

‘토스정기보험’은 보험가입금액 기준 최대 5억까지 보장 가능하며, 종신보험에 비해 평균 보험료가 약 20%에 불과해 고객 입장에서는 납입 부담을 크게 줄일 수 있다.

또한 가입자를 건강상태에 따라 ▲표준체(흡연자) ▲비흡연체 ▲건강체 ▲슈퍼건강체로 세분화해 건강하면 보험료 할인을 받고, 보험 혜택을 추가로 누릴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슈퍼건강체'란 평생 비흡연자이면서 혈압수치, BMI 지수, 콜레스테롤 및 공복혈당수치 등이 기준에 부합하는 우량체 고객으로, 가입 시 보험료 할인이 최대 43.5%까지 적용된다.

예를 들어 40세 표준체 남성이 사망보험금 1억원(20년 만기, 전기납, 월납, 순수보장형)에 가입하면 월 보험료는 17,000원인 반면 슈퍼건강체의 보험료는 월 9,600원이다.

또한 비흡연체 및 건강체 가입자의 경우 표준체 대비 17~25.8%의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기존에 표준체로 가입한 고객이라도 1년 이상 금연하거나 혈압과 BMI수치가 기준에 부합하면 계약 변경을 통해 비흡연체 또는 건강체 할인을 받을 수 있다.

교보라이프플래닛 임성기 마케팅담당은 "’토스정기보험’은 교보라이프플래닛의 인기상품인 ‘e정기보험’을 ICT와 보험의 결합을 통해 더 많은 소비자에게 혜택을 제공하고자 토스와 협업하여 출시하게 된 것”이라며, “정기보험으로 든든하게 가족을 지키고, 여유 자금으로는 연금 상품에 가입하여 노후 보장까지 챙기는 것이 비싼 종신보험료를 매월 내는 것보다 훨씬 현명한 재테크 방법”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교보라이프플래닛은 국내 인슈어테크 선도 기업으로서 업계 혁신을 이끌어가고 있으며, 고객 친화적인 상품을 계속해서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