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르덴셜사회공헌재단, 제23회 전국중고생자원봉사대회 시상식 개최
상태바
푸르덴셜사회공헌재단, 제23회 전국중고생자원봉사대회 시상식 개최
  • 최지호 기자  news@insjournal.co.kr
  • 승인 2021.09.07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푸르덴셜사회공헌재단(이사장 민기식)이 6일, 서울 푸르덴셜타워에서 한국중등교장협의회와 공동으로 ‘제23회 전국중고생자원봉사대회’ 비대면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전국중고생자원봉사대회는 다양한 봉사활동을 통해 이웃에게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전국의 청소년 자원봉사자들을 발굴해 격려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청소년 자원봉사자 시상 프로그램으로, 올해 23회째를 맞았다.

이번 대회는 지난 6월 8일까지 총 503건의 응모 신청서가 접수됐으며, 총 1,440명의 청소년 봉사자들이 참여했다. 이 중 서류, 면접 등 3단계의 엄정한 심사를 통해 장관상 8건, 금상 2건, 은상 30건, 동상 40건, 장려상 120건 등 총 200건의 우수 사례가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올해 시상식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으로 진행됐으며, 장관상과 금상, 은상 수상자 40개의 팀이 참석한 가운데 푸르덴셜사회공헌재단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됐다.

영예의 장관상과 금상에는 △교육부 장관상 동아리 ‘골목대장’(이장훈 군 외 4명), 이호연 양(서울 아시아퍼시픽 국제외국인학교, 18) △보건복지부 장관상 동아리 ‘클럽에이틴’(양서윤 양 외 10명), 정인아 양(부산 부산외국인학교, 18) △여성가족부 장관상 손지영 양(경북 영남삼육고, 18), 정윤서 군(울산 남목고, 17) △행정안전부 장관상 동아리 ‘마을이 학교다’(서혜연 양 외 8명), 이봄희 양(전북 강호항공고, 18) △금상 김태연 양(경기 청심국제고, 18), 김민석 군(경북 문성중, 15) 등이 선정됐다.

올해 전국중고생자원봉사대회는 코로나19 환경에서 다양한 형태로 변화하고 일상에서 실천할 수 있는 지속적이고 진정성 있는 사례가 많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실제로, 비대면 멘토링이나 방역봉사, 소외된 이웃을 위한 배달 및 급식 봉사 뿐 아니라 사회 이슈를 해결하기 위한 사례가 다수 모집되는 등 선한 영향력을 펼쳐 나가는 청소년 봉사자들의 모습이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특히, 올해 수상자 중 동아리 ‘골목대장(이장훈 외 4명)’은 중학생들로 구성된 동아리로 살기 좋은 마을을 만들기 위해 지역사회 문제를 공론화하고 다양한 캠페인을 기획하며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했다. ‘골목대장’의 학생들은 같은 지역아동센터에서 활동하던 학생이 과거 전국중고생자원봉사대회에서 수상하는 모습을 보고 꿈을 키운 것으로 알려져 봉사의 선순환을 보여주는 좋은 사례로 평가받았다.

이봄희 양(전북 강호항공고, 18)은 지역사회에 대한 애정을 바탕으로 3년간 매주 지역 관광 프로그램에 참여해 여러 관광객들의 여행을 돕고 있다는 점에서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여행객들에게 진심을 갖고 다가가, 이들의 마음까지 어루만지는 봉사자로 성장한 이봄희 양은 2020년부터 청소년 여행 프로그램 컨설팅과 홍보대사를 맡는 등 봉사활동에 대한 적극성이 돋보여 높은 평가를 받았다.

금상을 수상한 김민석 군(경북 문성중, 15)은 8년간 꾸준하게 진행한 도시락 봉사를 통해 여러 이웃들과 정서적인 교감을 형성하고, 학교 안과 밖에서 자연스럽게 자원봉사를 생활화하며 지역사회와 이웃에 대한 관심을 계속해서 키워 나가고 있는 점이 눈길을 끌었다. 이 밖에도 소외된 이웃을 돕고 지역사회를 보다 살기 좋은 곳으로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다양한 사례들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장관상과 금상 수상자에게는 메달과 상장, 장학금 200만원, 은상 수상자에게는 메달과 상장, 장학금 100만원이 각각 부상으로 수여됐다. 장학금과는 별도로 장관상과 금상 수상자는 지정된 비영리단체에 100만원을 기부할 수 있다.

푸르덴셜사회공헌재단은 “코로나19로 봉사활동에 제약이 많았던 상황에서도 다양한 문제 해결을 위해 치열하게 고민하고 이를 주도적으로 실천해 나가는 청소년 봉사자들에게 진심 어린 감사와 응원을 보낸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청소년들이 봉사 활동을 통해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펼쳐 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국중고생자원봉사대회’는 국내에서는 1999년 처음 개최된 이래로 23년 동안 총 14만 명이 넘는 청소년 자원봉사자들이 참여해 3만 5천여 건의 다양한 자원봉사활동 사례가 응모됐으며, 이 중 창의적이고 적극적으로 나눔 가치를 실현한 총 6,152건이 우수 사례로 선정됐다. 올해 전국중고생자원봉사대회 수상작 40여 편은 서울 역삼동 푸르덴셜타워 로비에 오는 10일까지 전시될 예정이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