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츠화재, 중추신경계 및 관절연골 질병 진단비 배타적사용권 획득
상태바
메리츠화재, 중추신경계 및 관절연골 질병 진단비 배타적사용권 획득
  • 최지호 기자  news@insjournal.co.kr
  • 승인 2021.09.08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정2대중추신경계질환진단비’및‘골,관절연골 양성종양진단비’특약3개월 배타적사용권 획득

메리츠화재는‘특정2대중추신경계질환진단비’및‘골,관절연골 양성종양진단비’특약2종에 대해3개월 배타적사용권을 획득했다고8일 밝혔다.

특정2대중추신경계질환진단비는 뇌수막염,뇌염 및 두개내 정맥 등에 생긴 농양,염증질환 등을 보장하고,골,관절연골양성종양진단비는 팔,다리,골반,척추,무릎,어깨 등 뼈와 관절/연골에서 발생하는 양성종양(양성신생물)을 보장하는 담보이다.

특히 의학기술의 발전에 따라 비수술적 방법으로 질병을 치료하는 환자 비중이 증가하고 있는 현실을 반영하여 보장 사각지대에 놓인 약물,시술/수술 등의 치료도 까다로운 조건 없이 질병코드 진단만으로 보장 받을 수 있는 점이 장점이다.

또한 보건의료빅데이터개방시스템 통계에 따르면,특약에서 담보하는 질병은 소아부터 성인까지 고루 발생하여 전 연령층의 보장 니즈를 충족한다.

이 상품은 올7월 출시한 '(무)메리츠 듬뿍담은 진단보장보험'상품에 특약으로 가입 가능하다.

메리츠화재 관계자는“꾸준한 신상품 개발을 통해 고객의 니즈에 부합하는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보장 사각지대에 놓인 질병들을 보장하는 상품을 출시하여 상품경쟁력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