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종신+DIY 암보험', 일석이조 상품 출시
상태바
한화생명, '종신+DIY 암보험', 일석이조 상품 출시
  • 최지호 기자  news@insjournal.co.kr
  • 승인 2021.09.15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생명 암명품 종신보험'
가족력·성별·건강상태·라이프스타일 등 나에게 맞는 부위별 암특약만 별도로 부가 가능

한화생명이 사망보장과 함께 고객이 원하는 부위별 암보장 특약만 골라 비갱신형으로 추가할 수 있는 '한화생명 암명품 종신보험'을 15일 출시했다.

'한화생명 암명품 종신보험'의 가장 큰 특징은 ‘종신보험’에 ‘DIY형 암보험’의 장점을 결합한 상품이라는 점이다. 종신보험에 가입하길 원하는 고객의 니즈에, 고객에게 부족하다고 생각하는 암보장만을 추가할 수 있어 일석이조의 효과를 누릴 수 있다.

이 상품은 사망보장을 기본으로, 일반암·소액암·유사암·9가지 부위별암 등으로 세분화된 특약을 통해 나에게 맞는 맞춤형 암보장을 받을 수 있다.

또한 기존 일반암을 의무적으로 가입해야만 추가할 수 있었던 부위별 암특약을 일반암 가입 없이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이를 통해 가족력·성별·건강상태·라이프스타일 등에 따른 나만을 위한 ‘맞춤형’ 설계가 가능하다.

기존 종신보험의 암보장 특약은 주로 ‘갱신형’으로 구성되어 나이가 올라가면 보험료가 상승한다. 이에 반해 이 상품의 주요 암보장특약은 모두 ‘비갱신형’으로 새롭게 구성됐다.

‘비갱신형’은 일정한 보험료를 정해진 기간 동안만 내면, 이후에는 보험료 납입에 대한 부담 없이 보장받을 수 있기 때문에 안정적이다.

또 하나의 특징은 사망보장은 최소화하면서 암보장은 극대화하고 싶은 고객의 니즈를 고려해, 사망보장(주계약)을 최소 200만원만 가입하면 원하는 암특약을 자유롭게 설계할 수 있도록 해 가입의 편의성을 올렸다.

한화생명 성윤호 상품개발팀장은 “종신보험에 일반암을 가입하지 않아도 초기 이외의 갑상선암, 호흡기암, 간암 및 췌장암 등 필요한 부위별 암보장을 ‘비갱신형’ 특약으로 추가할 수 있다”라며, “계약자들의 보험 이해도가 높아진 만큼 시장에서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한화생명 암명품 종신보험'의 가입가능연령은 만15세에서 남성 71세, 여성 76세까지이다.

만40세, 20년납, 해지환급금 보증형, 주계약 가입금액 1천만원 및 초기 이외의 갑상선암보장특약, 호흡기암(폐암 및 후두함 포함)보장특약, 간암 및 췌장암보장특약, 100세만기, 각각 가입금액 1천만원 가입시 월 보험료는 남성 4만2050원, 여성 3만4730원이다.

남성생식기암(전립선암 포함)보장특약 100세만기, 가입금액 1천만원 추가시 월 보험료 남성 3900원, 유방암 및 여성생식기암보장특약 100세만기, 가입금액 1천만원 추가시 여성 5100원이 추가된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