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도시 숲 조성 환경사업’ 위해 후원금 1억원 전달
상태바
신한생명, '도시 숲 조성 환경사업’ 위해 후원금 1억원 전달
  • 최지호 기자  news@insjournal.co.kr
  • 승인 2021.06.09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급여 끝전 모아 1억원 기부

신한생명(대표 성대규)은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윤영석, 이하 서울 사랑의 열매)에 ‘도시 숲 조성 환경사업’을 위해 후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고 9일 밝혔다.

지난 8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본관에서 열린 후원금 전달식에는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 허상만 생명의 숲 이사장, 김진곤 서울 사랑의 열매 사무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달식을 가졌다.

전달된 후원금은 신한생명 임직원 및 설계사의 자발적인 급여 끝전으로 모금되었으며, 이번 기부금으로 안양천 내 도시 숲 조성을 위해 나무 701그루를 지원한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오는 7월 1일 출범하는 신한라이프의 성공적인 통합을 위해 701그루의 나무를 심는다”며 “이 나무들로 숲을 가꾸어서 미세먼지와 폭염으로부터 안전한 생활환경에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신한생명은 기업 본연의 업(業)인 세상을 이롭게 하는 ‘따뜻한 금융’의 사회적 책임을 다 하기 위해 △지역아동센터 타일 벽화 만들기 △백혈병 소아암 환아 헌혈증 기부 △선플재단 기부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은 “임직원 및 설계사들이 자발적으로 모은 급여 끝전을 통해 ESG관점의 도시 숲 조성사업에 참여하게 되어 기쁘다”며 “내달 1일 새롭게 출범하는 신한라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