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XA손보, 2021 국가서비스대상 자동차보험 부문 2년 연속 대상
상태바
AXA손보, 2021 국가서비스대상 자동차보험 부문 2년 연속 대상
  • 최지호 기자  news@insjournal.co.kr
  • 승인 2021.07.09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객별 라이프스타일에 적합한 맞춤형 할인혜택으로 높은 만족도 얻어

AXA손해보험(이하 악사손보)은 다이렉트 자동차보험이 ‘2021 국가서비스대상’ 자동차보험 부문 대상을 2년 연속 수상했다고 9일 밝혔다.

‘국가서비스대상’은 산업정책연구원(IPS)에서 올바른 소비 가이드를 제공하고자 서비스가치, 고객만족, 마케팅-커뮤니케이션 등의 평가 항목을 바탕으로, 한 해 동안 고객들에게 널리 사랑받은 우수 기업 및 서비스를 선정하여 수여하는 상이다. 악사손보의 다이렉트 자동차보험은 고객 중심의 생각과 혁신을 바탕으로 차별화된 혜택 및 서비스를 제시하고, 업계 자동차보험 시장을 선도했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악사손보는 2001년 국내 최초로 다이렉트 자동차보험을 선보였으며, 3년 수리보증 서비스, 1:1 보상 상담 서비스 등도 앞장서 도입했다. 특히 마일리지 할인특약은 선할인과 후할인 방식 두 가지를 모두 제공함으로써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이 밖에 자녀할인 특약, 3049특약 등과 같이 고객별 라이프스타일에 적합한 맞춤형 할인혜택으로 소비자들로부터 높은 만족도를 얻고 있다.

또한, 어렵고 막막하게 느껴지는 자동차 사고처리 과정에 착안해 ‘디지털 사고처리 서비스’를 출시하면서 업계의 이목을 이끌었다. 악사손보 디지털 사고처리 서비스는 △고객이 사고 현장의 정확한 위치를 직접 설명하지 않아도 GPS를 통해 자동으로 사고현장 위치를 파악하는 ‘GPS 위치확인 서비스’ △담당 출동직원의 위치를 실시간으로 확인 가능한 ‘출동직원 위치 알림 서비스’ △사고 후 차량 수리과정을 확인할 수 있는 ‘사고처리 과정 안내 서비스’ 등 사고 접수부터 종결까지 모든 과정을 지원한다. 간편한 모바일 터치로 언제 어디서든 편리하게 자동차 사고를 처리할 수 있어 고객의 수고를 덜고 이용 편의를 강화했다. 여기에 신속하고 효율적인 사고 대응을 위한 전국 7개 콜센터와 50개 보상센터를 운영 중이다.

진권영 AXA손해보험 마케팅본부장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대상을 수상한 만큼 보다 합리적인 보험료와 폭넓은 보장을 통해 고객에게 항상 신뢰받는 보험사로 거듭나겠다”며 “악사손보는 국내 최초 다이렉트 자동차 보험사로 출발해 현재는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으며 앞으로도 고객의 인생 파트너로 함께 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