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보험 본격 시동...디지털 손해보험사 예비인가 신청
상태바
카카오 보험 본격 시동...디지털 손해보험사 예비인가 신청
  • 최지호 기자
  • 승인 2021.01.05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페이가 금융당국에 디지털 손해보험사 설립 예비인가를 신청했다고 4일 밝혔다.

카카오페이의 디지털 손해보험사는 올해 하반기 출범을 목표로 예비인가 승인·법인 설립·본허가 승인 등 절차를 밟게 된다.

신규 인가가 결정되면 정보통신기술(ICT)과 보험을 결합한 국내 최초의 핀테크 주도 디지털 손보사가 탄생하게 된다.

카카오페이는 일상 속 위험으로부터 사용자를 보호하는 인슈어테크 기반의 새로운 혁신을 통해 보험 인식 개선 및 보험 사각지대 해소에 앞장설 예정이다.

더불어 디지털 손해보험사 설립으로 합리적이고 차별화된 보험 밸류체인(Value Chain)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카카오페이 관계자는 "빠르게 변화하는 생활 환경 속에서 다양한 혁신을 추진하고, 카카오공동체의 여러 서비스와 연계된 상품을 개발해 시너지를 창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보험저널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